무역통상정보 홈

수출입 물류뉴스

선주-무역협회, 선·화주 상생협력 강화방안 모색

2017-06-26 144

한국선주협회와 한국무역협회는 22일, 무역센터 트레이드타워 51층 대회의실에서 '선·화주 상생의 길' 세미나를 공동 개최하고 선화주 상생협력 방안을 모색했다.

이날 인사말에서 한국선주협회 김영무 부회장은 "우리나라는 세계5~6위의 해운서비스 국인 동시에 여덟 번째로 1조 클럽에 가입한 무역대국으로 선·화주 동반발전이야 말로 우리 경제의 시너지를 끌어올릴 수 있는 최적의 분야"라고 강조했다.

이를 위해 "국적선을 이용하는 화주들에게 과감한 인센티브를 제공하고, 선사도 화주들의 다양한 요구에 부응하도록 질적, 양적 서비스의 향상을 위한 노력이 필요하다"주장했다.

한국무역협회 이재출 전무는 "작년 한진해운 사태로 발생한 물류대란으로 국적 선사와 화주들에게 많은 아픔을 주었으며, 제2의 한진해운 사태가 재발되지 않기 위해 선·화주가 지속적으로 상생의 길을 모색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후 이어진 주제발표에서는 한국해양수산개발원 윤재웅 전문연구원이 한국선주협회와 한국무역협회에서 공동 발주한 ‘국내 선화주 상생을 위한 정책과제 발굴’ 연구 결과를 각각 발표했다.

이어 한국선주협회 김경훈 부장이 해운산업 재도약을 위한 정책과제를, 한국타이어 주상현 책임이 선화주 상생정책에 대해 발표했다.

주제발표가 끝나고 고려대학교 김인현 교수를 좌장으로 현대상선 이동호 팀장, 법무법인 광장 김성만 변호사, 한국근해수송협의회 김근홍 국장, 법무법인 세창 이연주 변호사, 한국타이어 주상현 책임, 에프앤로드코리아 배병석 대표가 패널로 참여하여 열띤 토론을 이어갔다.

이번 간담회에는 선·화주측에서 70여명이 참석했으며 앞으로도 선주협회와 무역협회는 선·화주 상생 강화를 위해 지속적으로 이러한 자리를 마련할 계획이다.

(EBN 물류&조선 17. 06. 22)



Top